11번가가 만든 즉석밥…지역농가와 손잡고 ‘갓반’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11번가가 즉석밥을 선보인다.

11번가는 지역농가, 제조사와 함께 공동기획한 즉석밥 '갓반'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갓반은 11번가 MD가 직접 지역 쌀 생산농가, 제조업체와 협업해 기획한 11번가 단독상품으로, 유통 마진을 줄인 합리적 가격에 대형 브랜드사 제품 못지않은 우수한 품질이 특징이다. 가격은 210g 제품 24개입에 2만980원으로, 이날 오후 3시 '타임딜'을 통해 출시 기념 할인판매(6개입 3000원)를 진행한다.

제품명 '갓반'은 가마솥에서 '갓 지은' 찰지고 부드러운 밥이라는 뜻과, 'god밥'(최고의 밥) 이라는 2가지 의미를 담았다. 소비자 선호도를 고려해 상등급의 국산 삼광쌀만을 100% 사용했다.

11번가는 갓반 출시를 위해 경기 김포 쌀을 생산하는 지역농가 '김포금쌀네트워크(농촌융복합산업)'와 즉석식품 제조 노하우를 가진 제조업체 '시아스'와 협업했다. HMR 카테고리 확대 전략에 올 한 해 지역농가와 연이어 상생협력해온 노하우까지 결합한 결과물이다. 각 사는 지난 수개월 간 30차례 이상의 샘플링과 블라인드 테스트를 거쳐 맛, 식감, 향, 신선도 등을 꼼꼼히 검증했다.

조경주 11번가 가공식품 MD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정간편식 시장이 커지면서 최근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고 필요로 하는 품목이면서 향후 성장잠재력이 큰 시장으로 '즉석밥'을 선정했다"며 "이미 대형 브랜드사 제품들이 포진하고 있는 즉석밥 시장에서 후발주자로 뛰어든 만큼, 가격과 품질 모두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업체 선정과 제품 개발 전 과정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설명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11번가가 만든 즉석밥…지역농가와 손잡고 ‘갓반’ 출시
11번가가 즉석밥 '갓반'을 출시했다. <11번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