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경찰청·안실련과 안심 운전연수 모바일 앱 ‘운전결심’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장우진 기자] 현대자동차는 경찰청,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이하 안실련)과 지난 19일 비대면 업무협약식을 열고 초보운전자 사고 예방을 위한 안심운전 연수 캠페인 진행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들 기관은 합법운전 연수를 비대면·모바일 형식으로 제공하는 새로운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제공하기로 협의했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플랫폼 제공·운영·홍보 및 안심운전 연수 캠페인 운영을 맡는다. 경찰청은 플랫폼 활성화 지원 등을, 안실련은 안심운전 연수 캠페인 운영 지원 등을 담당한다.

구체적으로는 운전 연수를 원하는 수요자와 공급자(운전전문학원)를 1대1로 매칭시켜주는 신개념 모바일 앱 플랫폼 '운전결심'를 출시할 계획이다.

이 앱은 모바일 형식을 통해 접근성을 제고하고 경찰청에 등록된 운전전문학원과의 매칭 지원을 통한 신뢰성 확보를 지원한다. 또 코로나19 시대에 적합한 비대면 예약지원 시스템 및 원스탑 결제 프로세스로 편의성과 안전성을 확보해 나간다.

현대차는 먼저 서울·경기·인천지역에서 제휴 학원 20개를 통해 시범 서비스를 제공하고 내년 중 전국 5대 광역시 및 제주시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운전결심'을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구글 플레이에서는 오는 23일부터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앱 또는 웹을 통해 운전 연수를 신청한 고객들에게는 선착순으로 신세계 모바일 상품권이 증정되며 연수가 끝난 후에는 현대차 신차 구매 할인 혜택, 현대셀렉션 특정상품 이용 할인 혜택 등 의 혜택이 제공된다. 또 '운전결심' 이용 고객들은 최신 교통법규 등 경찰청의 공지사항과 운전상식, 차량관리 등 운전 팁에 대한 정보도 상시 제공받을 수 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현대차, 경찰청·안실련과 안심 운전연수 모바일 앱 ‘운전결심’ 출시
현대자동차는 경찰청,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협력해 운전연수 매칭 모바일 앱 플랫폼인 '운전결심'를 선보인다.<현대자동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