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기계, 알제리 지게차 100여대 수주… 작년 판매량 넘었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성승제 기자] 현대건설기계는 최근 아프리카 알제리에서 3.3톤급 중소형 디젤엔진 지게차 등 산업 차량 100여대를 수주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수주로 현대건설기계는 작년 알제리 연간 지게차 판매량을 넘어서게 됐다. 현대건설기계가 이번 수주를 포함해 올해 알제리에서만 판매한 지게차는 408대다. 작년엔 연간으로 338대의 수주를 기록했다.

현대건설은 "코로나19로 전세계 건설장비 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현대건설기계의 전략적인 마케팅 때문에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정부 주도 인프라 개발에 따른 굴착기와 지게차 등 건설장비 추가 수주 가능성도 기대를 모은다.

지난 2005년 알제리 건설장비 시장에 진출한 현대건설기계는 적극적인 고객 대응과 신속한 애프터서비스(A/S), 부품 공급 등을 통한 강력한 브랜드 인지도를 구축해왔다. 그 결과 10여 년간 현지 굴착기 판매량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현대건설기계 관계자는 "현지 딜러망을 통한 공격적인 영업과 발 빠른 시장 대응으로 신규 고객 확보는 물론, 재구매시에도 현대건설기계 제품을 먼저 찾을 수 있도록 고객 지원 강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견고한 현지 판매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정부는 물론 공기업 대상으로도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건설기계는 세계 150개국 540여개의 딜러망과 미국, 유럽, 중국, 인도 등의 현지 해외법인을 통해 굴착기, 휠로더, 지게차 등의 건설장비와 산업차량을 수출하고 있다.성승제기자 bank@dt.co.kr



현대건설기계, 알제리 지게차 100여대 수주… 작년 판매량 넘었다
현대건설기계 3톤급 지게차.<현대건설기계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