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슬옹 빗길 교통사고…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 소속사 확인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임슬옹 빗길 교통사고…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 소속사 확인중
임슬옹이 빗길 교통사고로 무단횡단 중이던 보행자가 사망했다는 보도가 전해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에 나섰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2AM 출신 가수 겸 배우 임슬옹이 빗길 교통사고를 내 무단횡단 중이던 보행자가 사망했다는 보도가 전해졌다.

이에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에 나섰다.

4일 한 매체는 임슬옹이 지난 1일 서울 모처에서 빗길 교통사고를 냈으며, 무단횡단 중이던 보행자가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사고 직후 임슬옹은 경찰 조사를 받은 뒤 귀가 조치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임슬옹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이날 본지에 "확인 후 입장을 밝히겠다"는 짧은 입장을 전했다.

임슬옹은 지난 2008년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보컬그룹 2AM 멤버로 데뷔해 '이 노래' '죽어도 못 보내' '잘못했어'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이 외에도 솔로 활동과 연기, 예능 등에서 두각을 드러낸 그는 지난 2월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고 다방면에서의 활동을 이어왔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