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삼립, 쿠팡과 손잡았다…홈 델리 브랜드 ‘얌’ 론칭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SPC삼립은 쿠팡과 손잡고 홈 델리 브랜드 '얌(YAAM!)'을 론칭한다고 15일 밝혔다.

얌은 맛있는 음식을 먹을 때 표현하는 영문 감탄사 'YUMMY'를 표현한 브랜드명으로, SPC 삼립의 제품력과 쿠팡의 편의성이 접목된 온라인 전용 브랜드다.

SPC삼립은 최근 온라인 식품 배송 시장의 성장과 브런치 문화 확산 추세에 따라 '홈 델리(Home Deli)' 콘셉트의 간편식 제품을 개발하고, 온라인 판매 확대를 위해 쿠팡과 손을 잡았다.

얌 브랜드 제품은 골든 패스츄리식빵·통검정보리 깜파뉴·치아바타 샌드위치 등 베이커리 10종과 샐러드 2종, 죽, 수프 5종 등 델리 제품 17종으로, 쿠팡 로켓프레시에서 단독 판매한다.

브랜드 론칭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21일까지 '골든 패스츄리식빵'을 20% 할인 판매하며 SPC삼립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유 이벤트도 진행한다.

SPC삼립 관계자는 "얌은 국, 찌개 등 한식류 간편식(HMR)과 차별화한 베이커리, 샐러드, 육가공 등 '홈 델리' 스타일의 간편식 브랜드"라며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관련 시장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SPC삼립, 쿠팡과 손잡았다…홈 델리 브랜드 ‘얌’ 론칭
SPC삼립이 쿠팡과 손잡고 홈 델리 브랜드를 론칭한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