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CJ ENM 다이아 티비, 성훈·양준일·경리 파트너로 영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CJ ENM 다이아 티비, 성훈·양준일·경리 파트너로 영입
CJ ENM의 1인 창작자 지원 사업 다이아 티비가 양준일, 성훈, 경리 등 연예인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배우 성훈은 사람·동물·사물 등 여러가지 '만남'을 통해 생기는 에피소드를 오는 29일부터 '성훈의 데이투' 채널에서 공개한다. 가수 양준일은 30일부터 '재부팅 양준일' 채널에서 팬 및 시청자와 '소통'을 통해 자신만의 매력을 뽐낸다. 그룹 나인뮤지스 출신 가수 박경리는 5월 '재미'를 주제로 한 '경리생활' 채널을 선보인다.

다이아 티비는 지난 1월부터 연예인 등 유명인을 유튜브 창작자로서 성장시키고 디지털 콘텐츠 지식재산권(IP)확보를 강화한다는 방침 아래 유튜브 채널 운영 지원과 콘텐츠 공동 제작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황상준 CJ ENM 다이아 티비 크리에이터 사업팀장은 "다이아 티비는 디지털 콘텐츠에 특화된 전문 인력과 채널 론칭을 포함해 콘텐츠 기획·촬영편집 등 운영 전반적인 업무를 협업하고 있다"며 "유튜브를 통한 소통을 고민하는 셀럽들과 파트너십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