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50억 협찬, 명품 목걸이에 경호원들 따라왔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소라 “50억 협찬, 명품 목걸이에 경호원들 따라왔다”
이소라 50억 협찬(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모델 이소라가 50억 협찬을 받은 사실을 밝혀 화제다.

이소라는 지난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프로젝트 런웨이'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날 이소라는 "'프로젝트 런웨이' 할 때는 입고 싶은 옷은 다 입었다"면서 "그때 '명품 사장보다 내가 낫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옷장이 명품 매장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파리 루브르박물관에서 전시하는 고가의 목걸이도 한 적 있다. 경호원이 따라오기도 했다"며 "50억 정도?"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고가의 목걸이 탓에 이소라는 "잘못해서 뚝 떨어지면 어떡하지 싶어 걱정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