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출산임박 “다섯째 아이 11월 태어나…태명은 홀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임창정 출산임박 “다섯째 아이 11월 태어나…태명은 홀인”
임창정 출산임박(사진=MBC '라디오스타')

가수 임창정이 다섯째 아이의 출산 임박 소실을 알린다.

18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임창정, 승국이, 김대희, 김지민이 출연하는 '갑을 전쟁'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임창정이 오는 11월 다섯째 아이의 출산 소식을 알려 모두의 축하를 받는다. 그는 "태명은 홀인이에요!"라며 행복한 모습을 보였다고. 이어 아이들의 근황을 전하는 것은 물론 첫째 아이의 대부로 김국진을 지목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임창정은 15집 앨범 발매 근황도 전한다. 타이틀 곡을 '십삼월'이라고 소개한 그는 이번 앨범의 특이한 트랙리스트를 공개한다. 1년이 담긴 그의 앨범에 관심이 집중된다.

또한 임창정은 최근 기획사를 설립해 후배 양성에 힘쓰고 있다고 말한다. 그러나 정작 자신은 연습생 눈치를 보고 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낸다. 아울러 특별한 오디션 프로그램 제작 소식까지 알려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임창정이 트로트 가수 '승국이'와의 첫 만남을 털어놓는다. 우연히 함께 노래방을 가게 됐다는 그는 승국이의 노래를 듣자마자 도망갔다고. 그 인연을 시작으로 '라스'까지 동반 출연하게 된 두 사람의 케미에 관심이 쏠린다.

또 임창정은 할리우드 배우와의 만남을 고백해 눈길을 끈다. 인증샷까지 공개돼 그의 월드클래스 위상이 높아지는 가운데 뜻밖의 진실이 밝혀져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