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에 윤주영·이두성 교수 선정…상금 각 1억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에 암치료용 광역학 치료연구 분야에서 성과를 거둔 윤주영 이화여대 화학·나노과학전공 석좌교수와 생체의료용 고분자 기반의 나노입자 등을 개발한 이두성 성균관대 화학공학·고분자공학부 교수가 각각 선정됐다.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은 이 같은 내용의 '제2회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 수상자 및 과학기술 연구기금 지원대상자'를 28일 발표했다. 재단은 지난해부터 화학·재료분야의 기초와 응용부문에서 업적을 거둔 연구자를 선정해 시상하고, 창의적이고 잠재성 높은 과제에 연구기금을 지원하고 있다.

윤 석좌교수는 생체 내 주요 물질들을 선택적으로 검출할 수 있는 형광 프로브를 설계·합성하고 인식 메커니즘을 규명하는 연구와 유기분자 기반의 새로운 개념의 암치료용 광역학 치료연구 분야에서 세계적인 연구자로 인정받고 있다.

이 교수는 생체의료용 고분자 기반의 나노입자 및 생체주입형 젤을 개발해 암, 뇌졸중, 당뇨병 등의 난치성 질환 치료에 응용하는 연구를 해 세계적인 성과를 거둔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수상자에게는 각각 상금 1억원과 상패를 수여한다.

아울러 김희진 고려대 화학과 교수와 박정원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교수, 김범준 카이스트 생명화학공학과 교수, 김 정 인천대학교 에너지화학공학과 교수 등 4명을 연구기금 지원 대상자로 선정해 매년 5000만원씩 3년 간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은 지난해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고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설립한 공익법인이다. 이번 시상식은 10월 31일 개최한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에 윤주영·이두성 교수 선정…상금 각 1억원
이두성 성균관대 교수.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 제공>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에 윤주영·이두성 교수 선정…상금 각 1억원
윤주영 이화여대 석좌교수.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