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연봉] 정몽구·정의선 부자(父子), 상반기 급여 57억4000만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총괄수석부회장이 상반기 계열사로부터 각각 37억4000만원, 20억원의 급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현대차와 현대모비스가 공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정몽구 회장은 현대차에서 22억원, 현대모비스에서 15억4000만원을 급여로 받았다. 현대차의 경우 작년 같은 기간보다 22.4% 줄었고, 현대모비스에서는 27.6% 감소한 것이다. 이에 따라 작년 상반기 급여(49억6300만원)보다 24.6% 뒷걸음질했다.

정 회장의 아들인 정의선 수석부회장은 작년 9월 승진한 데 이어 올해 3월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대표이사로 취임함에 따라 급여가 인상됐다. 정 수석부회장은 상반기 현대차에서 14억100만원, 현대모비스에서 5억9900만원 등 모두 20억원을 급여로 받았다. 작년 상반기(8억3900만원)과 비교해 66.9% 증가한 것이다. 현대모비스 급여는 작년 상반기 공시 기준(5억원 이상)에 미달해 공개되지 않았지만, 작년 연간 급여(7억3800만원)를 고려하면 올해 상반기에 62% 오른 것으로 추정된다.김양혁기자 mj@dt.co.kr

[상반기 연봉] 정몽구·정의선 부자(父子), 상반기 급여 57억4000만원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