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英 `오피셜 앨범차트` 1위...한국 가수 최초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그룹 방탄소년단이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해당 차트 정상에 한국 가수가 이름을 올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 12일 전 세계 동시 발매한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로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를 기록했다.

앨범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서 13위를 차지했다. 이 차트에서는 지난해 '아이돌'(IDOL)로 세운 한국 그룹 최고 기록(21위)을 자체 경신했다.

이날 영국 오피셜 차트는 "방탄소년단이 '맵 오브 더 : 페르소나'로 한국 가수 최초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앨범은 방탄소년단의 '러브 유어셀프' 시리즈 3개 앨범 이후 역대 네 번째 오피셜 앨범 차트 톱 40에 진입했다"고 전했다.

새 앨범은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 이외에도 '오피셜 앨범 차트 업데이트 톱 100' 1위, '오피셜 앨범 세일즈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피지컬 앨범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스코티시 앨범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앨범 다운로드 차트 톱 100' 2위, '오피셜 아이리시 앨범 차트 톱 50' 6위, '오피셜 앨범 스트리밍 차트 톱 100' 8위로 총 5개 부문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썼다.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방탄소년단, 英 `오피셜 앨범차트` 1위...한국 가수 최초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