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세대 이상 대단지 아파트 `봇물`… 분양단지 수도권에 몰려

1000세대 이상 대단지 아파트 `봇물`… 분양단지 수도권에 몰려
이상현 기자   ishsy@dt.co.kr |   입력: 2019-02-11 18:11
2월 일반분양물량 1만2394가구
1000세대 이상 대단지 아파트 `봇물`… 분양단지 수도권에 몰려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이달에는 전국적으로 1000세대 이상의 대단지 아파트들이 쏟아질 전망이다. 특히 분양예정단지 3곳 중 2곳은 수도권에 집중됐다.

부동산 온·오프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직방은 2월 분양예정아파트를 조사한 결과 전국 15개 단지에서 총 1만4680세대가 분양된다고 11일 밝혔다.

이 중 일반분양물량은 1만2394세대로 2015~2018년 2월 평균 분양물량(15개 단지, 7944세대)보다 올해는 2월 공급물량이 늘어날 전망이다.

특히 1000세대 이상의 대단지 아파트가 절반 가량을 차지했다. 전체 15개 단지 중 1000세대 이상 대단지 아파트는 8개 단지로 이 중 강원도 원주시 원주더샵센트럴파크의 경우 2656세대 규모에 달한다.

전체 15개 아파트 중 수도권 분양단지는 10곳이다.

서울에서는 태릉효성해링턴플레이스, 홍제역효성해링턴플레이스, 청량리역해링턴플레이스 등 재건축·재개발 물량이 공급된다.

경기도에서는 남양주더샵퍼스트시티, 평촌래미안푸르지오, 평택뉴비전엘크루가 각각 1000세대 이상 대단지 아파트로 공급된다.

이 외 인천 검단센트럴푸르지오, 충남 아산 탕정지구지웰시티푸르지오 등도 1000세대 이상 규모가 예정됐다.

직방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11일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개정으로 분양시장의 주수요층이 무주택 실수요 위주로 재편돼 합리적 분양가와 중소형 평면의 선호 속에서 역세권 대단지들의 2월 청약성적표에 귀추가 주목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