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치소서 생일 맞은 양승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구치소서 생일 맞은 양승태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으로 구속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71·사진)이 구치소에서 생일을 맞았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양 전 대법원장은 양력 1948년 1월 26일생으로, 26일이 71번째 생일이다.

현재 양 전 대법원장은 수용자 번호 '1222'인 수감자 신분이다.

약 1.9평(6㎡) 규모의 구치소 독방에서 생일 아침 떡국을 먹은 것으로 보인다.

교정본부가 공개한 서울구치소의 1월 식단을 보면 매주 토요일 아침엔 떡국이 배식된다. 미역국은 전날 아침에 배식됐다.

검찰 수사팀은 일요일인 27일도 양 전 대법원장을 소환하지 않을 계획이다.

다만 사무실에 출근해 양 전 대법원장의 진술 내용을 정리하고 혐의 입증 자료들을 보강한 것으로 전해졌다.

양 전 대법원장의 구속 기한은 다음 달 12일까지다. 검찰은 구속 기한 내에 양 전 대법원장으로부터 추가 진술을 끌어내기 위해 내주에도 몇 차례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