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달라졌다”...기아차 ‘신형 쏘울’ 티저 이미지 전격공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기아자동차 쏘울이 5년 만에 새롭게 돌아온다. 미국 시장 인기 차량인 만큼 현지 부진을 씻어낼 '구원투수' 역할을 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기아차는 미국 현지법인(KMA)을 통해 내년 초 국내 출시 예정인 3세대 신형 쏘울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15일 밝혔다.

2008년 첫선을 보인 쏘울은 2013년 2세대를 거치며 독특한 디자인과 활용성을 바탕으로 기아차의 상징적 모델로 자리 잡았다. 세계 자동차 업계의 각축장인 미국 시장에서 매년 10만대 가량 판매되며, 올해 상반기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하는 등 기아차의 수출 효자 차종으로 급부상했다.

3세대 쏘울은 이전 모델보다 한층 강인하고 하이테크한 이미지의 디자인으로 개발됐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서 쏘울의 독창적인 정체성을 유지하면서도 세련되고 모던하게 변화한 모습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기아차 측은 설명했다. 신형 쏘울은 다음 달 LA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되며, 국내 출시는 내년 초로 예정돼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달라진 모습의 신형 쏘울이 고객들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준중형 승용차와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가 양분한 국내 엔트리카 시장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김양혁기자 mj@dt.co.kr

“확 달라졌다”...기아차 ‘신형 쏘울’ 티저 이미지 전격공개
기아자동차 신형 쏘울 티저 이미지. <기아자동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