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수의 음식으로 치유하기] 당뇨 예방에 좋은 `우엉`

김연수 푸드테라피협회 대표

  •  
  • 입력: 2018-10-23 18:0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연수의 음식으로 치유하기] 당뇨 예방에 좋은 `우엉`
김연수 푸드테라피협회 대표


평생 음식을 조절해야 하는 성인병 환자의 경우 증상을 악화시키는 음식을 경계해야 한다. 또 영양소가 제대로 갖춰진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고혈압 당뇨병 심장질환 암질환 등의 질병으로 음식섭취에 신경을 써야 하는 사람들에게 요즘 꼭 권해주고 싶은 음식이 바로 우엉이다.

우엉은 한방에서는 약재로 활용가치가 뛰어난 식품이다. 우엉의 주성분은 바로 당질이다. 우엉의 당질은 녹말과 이눌린으로 이루어졌는데 이들 당질의 특성은 포도당으로 쉽게 변하지 않아 혈당을 안정시키며 필요한 영양분을 공급하는 효과가 있다. 또 우엉은 100g당 식물성 섬유가 8.5g 이상 포함되어 변비를 개선하고, 대장암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우엉은 또한 혈관을 더럽히는 콜레스테롤을 빨아들여 몸밖으로 배설하는 작용이 있기 때문에 고혈압 당뇨병 등의 합병증인 동맥경화와 심장질환을 예방하는 데도 아주 효과적인 식품이다. 이처럼 혈관을 깨끗하게 보호하는 우엉을 먹을때는 약간의 수고가 필요하다. 우선 껍질을 벗겨 채를 썬 뒤에 식초에 담가두면 색이 변하는 것을 막고, 탄닌 성분을 없애주므로 떫은 맛이 나지 않는다.

특히 당뇨병 환자의 경우 인슐린이 부족하면 대개 에너지원인 포도당이 효율적으로 사용되지 못하고 대신에 단백질 등의 에너지원이 소모되어 체중이 줄고, 금세 피로해지는 증상이 나타난다. 따라서 두부 같은 양질의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필요하다.

[김연수의 음식으로 치유하기] 당뇨 예방에 좋은 `우엉`

우엉은 병원 영양식 중에 당뇨병 환자의 식단에 자주 오르는 음식 식재료 중 하나이다. 우엉이 당뇨병 환자의 치료식으로 적극 권해지는 이유도 따지고 보면 바로 이눌린이란 성분 때문이다. 우엉에 들어있는 당질의 절반 가까이를 차지하는 이눌린은 체내에서 마치 혈당을 낮춰 주는 호르몬인 인슐린처럼 작용해 당뇨병을 개선해 준다. 또한 우엉을 잘랐을 때 나오는 끈적거리는 성분인 리그닌은 '천연 혈행 개선제'로 유명하다.

우엉에 15% 정도 들어있는 당질 대부분은 이눌린, 펜토산 등이 차지하는데 이중에 이눌린은 수분을 흡수하고 신장 기능을 높여 주는 이뇨 작용을 돕는다. 부종이 있을 때, 오줌이 잘 배출되지 않아 요도에 세균이 번식하여 방광염이나 요도염 증상이 있을때 우엉을 섭취하면 좋다.

항생제가 없던 시절에는 우엉을 소염제로 사용하기도 했다. 바로 떫은맛을 내는 탄닌 성분이 항균과 소염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특히 우엉의 이눌린 성분은 장내 유익균을 활성화 해 준다. 그리고 우엉에는 이눌린 외에도 장의 기능을 향상시켜 주는 성분이 하나 더 있는데 우엉을 잘랐을 때 나오는 끈적거리는 성분인 리그닌이다. 불용성 식이섬유로 장내 발암물질을 흡착해 체외로 배출시킨다.

우엉은 우리나라 뿐아니라 중국 일본 심지어 유럽에서도 인기있는 식재료로 알려져 있다. 중국에서는 말린 우엉이 마치 인삼 향이 돈다고 해서 차처럼 우려서 마신다. 또한 개중엔 보이차랑 블렌딩해서 마시기도 한다.

그런데 우엉을 차로 마실때는 주의 사항이 있다. 너무 많이 마시거나 몸이 찬 사람이 많이 마시면 많은 양의 설사와 잦은 방귀를 유발할 수 있다. 간수치를 높여주는 원인이 될수도 있으므로 과복용에 주의해야 한다.

반면 지루성 피부염을 비롯한 각종 습진성 피부 질환을 가진 사람들이 섭취하면 개선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러시아와 동유럽에서는 말린 우엉을 우려낸 오일로 지루성 두피를 마사지하고 머리를 헹구는 민간요법이 널리 전해진다.

일본에서는 밥을 지을 때 고기나 야채 등을 넣고 짓기도 하는데 우엉을 썰어 넣고 지은 우엉밥도 있다. 밥이 다 돼도 좀 아삭거리기 때문에 그 느낌이 싫다면 우엉을 좀 얇고 잘게 썰어야 한다. 자위대 전투식량 메뉴 중에도 우엉, 당근, 버섯 등을 넣고 지은 야채밥을 캔에 담은 것이 있다. 우엉간장졸임은 일본의 가장 대중적인 반찬 중 하나다.

우엉의 식이섬유는 몸안에 불필요한 부기를 빠지게 하는 작용을 하여 다이어트 예방 및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된다. 우엉을 채썰어 우엉채볶음으로 먹어도 좋고 혹은 우엉을 주전자에 넣고 물과 함께 푹 달여 우엉차로 매일 음용해도 좋다.

단 몸이 차갑거나 특히 손발이 차서 겨울에 동상에 잘 걸리고 순환이 안되는 사람들에게 우엉차는 하루 1잔정도가 가장 적당하며 가능하면 따뜻하게 해서 마시도록 한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