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드팩토, MSD·AZ와 면역항암제 병용 투여 임상 계약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테라젠이텍스의 자회사인 메드팩토는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MSD, AZ(아스트라제네카) 등 2곳과 면역항암제 병용 투여 공동 개발 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메드팩토는 현재 개발 중인 '백토서팁'과 MSD, AZ의 면역항암제 간 상호작용에 따른 효과를 입증하는 국내 병용 투여 임상시험을 진행하게 된다.

백토서팁과 MSD '키트루다'의 병용 투여 임상은 전이성 대장암, 위암, 식도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서울아산병원, 삼성서울병원, 국립암센터 등 5개 의료기관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백토서팁과 AZ '더발루맙'의 병용 투여 임상은 비소세포폐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세브란스병원과 국립암센터 등을 포함한 다기관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이들 임상시험은 메드팩토가 주관하고 상대 측에서는 각각 임상에 필요한 면역항암제를 제공하게 된다. 두 임상시험 모두 제1b·2a상 단계를 연내 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약 2년에 걸쳐 안전성과 유효성을 동시에 확인하게 된다.

백토서팁은 면역항암제의 치료 효과를 저해하는 주요한 기전으로 알려져 있는 형질전환증식인자인 '티지에프-베타'의 신호 전달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약제다. 티지에프-베타는 생체 내 다양한 생리과정에 관여하는 대표적인 조절인자로, 암, 면역질환, 염증질환 등 다양한 질환에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이번 병용 임상시험에서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의 유전체 분석 기술이 바이오마커(생체표지자) 발굴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