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성장이론 없는 진보주의 문제 많아"

'국가주의적' 발언에 이어 소득주도 성장 이론 비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호승 기자]김병준 자유한국당 혁신비상대책위원장이 연일 문재인 정부의 정책을 비판하고 있다.

김 위원장은 최근 '국가주의적' 발언을 한 데 이어 23일에는 정부의 소득주도 성장 이론을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의원회관에서 당 정책위원회와 여의도연구원이 공동 주최한 토론회에 참석해 "성장이론이 없는 진보주의는 정말 문제가 많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경제가 어려우면 힘든 사람은 더 어렵고 곤란을 겪는다"며 "그분들을 위한다는 소위 진보적 정당이나 진보 정부일수록 나름의 경제 성장 정책을 갖고 있어야 한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최근 정부, 집권당의 움직임을 보면 우리 국가에 맞는 성장이론을 발견하기가 어렵다. '소득주도 성장'은 우리 상황을 감안해 만든 우리 이론이기보다 국제노동기구(ILO)가 내놓은 임금주도성장의 한국판으로 봐도 무방하다"며 "우리 나름의 성장이론이 준비가 안 된 상황"이라고 했다.

김 위원장은 "그런 점에서 문제가 생기는 것은 당연하고 아니나 다를까 곳곳에서 빨간불이 켜지고 있다"며 "상생을 외치면서도 상생 구도는 더 나빠지고, 성장의 기운은 점점 쇠퇴하고, 급변하는 글로벌 체계에 적응 못 하는 모습이 곳곳에서 보인다"고도 했다.

이호승기자 yos547@dt.co.kr



김병준 "성장이론 없는 진보주의 문제 많아"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빨간불 켜진 한국경제, 해법은 없나' 토론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