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일부 최상층 펜트하우스… 바다조망 극대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대건설, 일부 최상층 펜트하우스… 바다조망 극대화

올 여름 알짜 분양단지
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


현대건설이 이달 강원 속초 중앙동에 들어서는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을 분양한다. 속초에 공급되는 힐스테이트 첫 단지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36층 총 4개 동(오피스텔 1개 동 포함), 394가구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78∼114㎡ 256가구, 오피스텔은 전용 24∼27㎡ 138실이다. 아파트는 78㎡ 64가구, 84㎡ 174가구, 104㎡ 14가구, 114㎡ 4가구이며 오피스텔은 24㎡ 23실, 26㎡ 70실, 27㎡ 45실이다. 내 집 마련 수요자가 선호하는 중·소형 면적 비율이 92.9%에 달하며 일부 최상층에는 펜트하우스가 있다.

확장 시 아파트 모든 가구에 안방 드레스룸 및 파우더장이 제공되며 주택 타입에 따라 필요시 드레스룸 공간을 넓게 사용할 수 있는 대형 드레스룸을 선택할 수 있다. 거실과 안방에 분할이중창을 적용해 속초 바다 조망 효과를 극대화했고,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일반 가구 및 주방 가구 모서리 일부를 곡선 처리했다.

힐스테이트만의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도 도입된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조명·가스·난방·환기 등의 기기를 단지 내외부에서 제어할 수 있다. 피트니스, 샤워실, GX룸을 비롯해 남녀독서실, 북카페(작은도서관), 키즈&맘스카페 등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선다. 오피스텔 전실에는 쿡탑,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현관장과 주방가구가 연계된 일체형 수납가구가 설치된다.

단지는 해안가에 인접해 있으며 주변에 높은 건물이 없어 조망권이 확보된다. 오피스텔에는 입주민을 위한 스카이 전망대가 설치된다.

교통 여건도 좋다. 지난해 6월 서울∼양양고속도로 전 구간이 개통되면서 속초에서부터 서울까지 90분대 이동이 가능해졌으며 서울∼강릉간 고속철도(경강선)도 같은해 개통해 기차(무궁화호)로 5시간 이상 걸리던 강릉에서 청량리까지의 이동시간이 1시간 30분대로 단축됐다.

단지와 가까운 속초 시외버스 터미널, 속초 고속 터미널을 이용하면 다른 지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속초항 국제크루즈터미널과 속초항 국제여객터미널도 인접해 있다. 최근 3700여 명이 승선할 수 있는 11만 톤급의 대형 크루즈가 입항하는 등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속초시청과 속초우체국이 단지 바로 맞은편에 있으며 속초신협, 농협, 속초관광수산시장, 로데오퍼스트몰이 도보권이다. 대형마트와 공공병원인 속초의료원도 단지와 가깝다. 단지 반경 1㎞에는 중앙초, 속초초, 속초여중이 있으며 설악산·속초해수욕장도 가깝다.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 입주는 2021년 하반기 예정이다.

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