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여행시 물조심…북부 463㎜폭우에 28명 사망·실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베트남 여행시 물조심…북부 463㎜폭우에 28명 사망·실종
<베트남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지난 주말 베트남 북부지역에 폭우가 쏟아져 최소 28명이 목숨을 잃거나 실종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26일 베트남 재난 당국 발표에 따르면 지난 23일 밤부터 24일까지 라이쩌우, 하장 등 베트남 북부지역에 463㎜에 달하는 많은 비가 내렸다.

이로 인한 홍수와 산사태로 주민 17명이 숨지고 11명이 실종됐다.

재난 당국은 도로 유실 등으로 구조대가 아직 접근하지 못한 곳이 있어 희생자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우려했다.

또 80채 이상의 집이 완파됐고 400여 채가 일부 파손됐으며 가옥 769채가 침수됐다.

이와 함께 700여 ㏊에 달하는 농경지가 침수 등의 피해를 봤고, 14㏊ 규모의 양식장에 있던 물고기가 쓸려 내려갔다.

재난 당국은 라이쩌우 성으로 연결되는 도로 다수가 유실되는 등 전체 재산피해 규모가 1600억 동(한화 약 77억7천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했다.

베트남 기상청은 26일까지 북부지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하고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이에 따라 당국은 군인과 경찰관 등 4만여 명을 실종자 수색과 방재, 복구 작업에 투입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