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은주 `머슬여제` 등극, ICN 월드 유니버스 챔피언십서 4관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최은주 `머슬여제` 등극, ICN 월드 유니버스 챔피언십서 4관왕
배우 출신 보디빌더 최은주가 지난 23일 태국에서 열린 ICN 월드 유니버스 챔피언십 대회에서 4관왕에 올랐다. <최은주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에서 늦깎이 운동 삼매경에 빠진 보디빌더 최은주(39)가 태국에서 열린 보디빌딩 세계대회에서 4관왕에 올랐다.

그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메달을 목에 걸고 태극기를 든 채 당당히 포즈를 취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비키니 엔젤 1위, 런웨이 1위, 스포츠 모델 2위, 비키니 프로 3위 '2018 ICN SOUTHERN UNIVERSE CHAMPIONSHIPS"라는 문구도 함께 게재했다.

최은주는 지난 23일 태국 푸껫에서 열린 보디빌딩 세계대회인 ICN 월드 유니버스 챔피언십(ICN WORLD UNIVERSE CHAMPIONSHIP) 대회에 출전해 당당히 입상했다.

몸짱 연예인으로 제2의 전성기를 달리고 있는 최은주는 앞서 4월 말 2018 맥스큐 머슬 마니아 대회에서도 비키니 부문 1위를 차지했다.

보디빌더로 변신한 그의 스승은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성훈의 트레이너로 출연 중인 양치승 관장이다.

한편, 최은주는 2001년 영화 조폭마누라로 데뷔해,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활동하다 지난 2009년 KBS 2TV '전설의 고향-금서편'과 2012년 영화 '네버엔딩 스토리'를 끝으로 활동을 중단했다.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