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오사카 규모 5.9 지진 발생…인근 수십만 가구 정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일본 오사카 규모 5.9 지진 발생…인근 수십만 가구 정전
기상청은 18일 오전 7시58분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기상청 날씨누리 홈페이지 캡처>

일본 오사카에서 규모 5.9 지진 발생해 인근 수십만 가구가 정전이 발생했다.

18일 오전 7시58분 일본 오사카(大阪)에서 규모 5.9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밝혔다.

이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지진해일)의 우려는 없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지진으로 인해 긴키(近畿)지방을 중심으로 최대 진도 6약(弱)의 흔들림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진도 6약은 서 있기가 곤란하거나 창문 유리가 파손되는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수준이다.

NHK는 지진으로 인해 오사카 중심으로 수십만 가구에 정전이 발생했으며, 오사카-나고야 간 신칸센을 비롯, 기차와 전철의 운행을 중지했다고 전했다. 다만 현재로선 커다란 피해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NHK는 지진 소식을 속보를 전하면서 향후에도 반복해서 강한 지진이 일어날 우려가 있다고 경계를 풀지 말 것을 요청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