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승훈, 빙속 男매스스타트 금메달…`초대 챔피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의 '간판스타' 이승훈(대한항공)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매스스타트 초대 챔피언으로 우뚝 섰다.

이승훈은 24일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남자 매스스타트 결승에서 7분43초97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해 포인트 60점을 얻어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이로써 이승훈은 평창올림픽부터 처음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매스스타트의 초대 우승자로 이름을 떨치게 됐다.

이날 금메달로 이승훈은 자신의 역대 올림픽 메달 개수를 5개로 늘렸다. 더불어 이번 대회에서 팀추월 은메달에 이어 매스스타트 금메달까지 2개의 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0년 밴쿠버 대회에서 10,000m 금메달과 5,000m 은메달로 '메달 쌓기'를 시작한 이승훈은 2014년 소치 대회 팀추월 은메달에 이어 평창올림픽 팀추월 은메달과 매스스타트 금메달까지 5개의 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미 팀추월 은메달로 4개의 메달을 차지해 아시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기존 역대 최다 메달 기록(3개)을 경신한 이승훈은 주종목인 매스스타트에서도 '금빛 질주'를 펼치며 아시아 최고의 스타로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



이승훈, 빙속 男매스스타트 금메달…`초대 챔피언`
[올림픽] 금메달, 이승훈 환호

24일 오후 강원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 결승 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이승훈이 환호하고 있다.

이승훈, 빙속 男매스스타트 금메달…`초대 챔피언`
[올림픽] 이승훈 '올림픽 첫 매스스타트 금메달'

24일 오후 강원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 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이승훈이 첫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획득하고 있다.

이승훈, 빙속 男매스스타트 금메달…`초대 챔피언`
[올림픽] 이승훈, 결승 진출

24일 오후 강원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매스스타트 준결승 경기에서 이승훈이 질주하고 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