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디소프트, 와이즈넛과 AI기반의 지능형 그룹웨어 공동개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핸디소프트(대표 장인수)는 인공지능(AI) 챗봇·빅데이터 SW기업 와이즈넛과 AI 기반의 지능형 그룹웨어 공동 개발·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핸디소프트의 능동형 반응 기술과 와이즈넛의 머신러닝, 자연어처리 등 AI 기술을 접목해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활용해 더 나은 의사결정을 신속히 내릴 수 있는 그룹웨어를 개발하기로 했다. 예컨대 그룹웨어로 메일을 작성할 때 AI가 기존에 작성한 유사메일을 자동으로 추천하거나, 수신 메일을 AI가 읽고 회신 일정을 자동 인지해 메일 수신자에게 미리 알려주는 등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방식이다.

장인수 핸디소프트 대표는 "기업의 협업 SW분야는 전통적인 시장인 동시에 가장 빠르게 진화하는 분야로 4차 산업혁명과 미래 협업 관련 SW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두 회사의 노하우와 기반 기술을 적용한 AI 기반의 지능형 그룹웨어는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의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업무 생산성을 향상하는 차세대 그룹웨어로서 표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허우영기자 yenny@dt.co.kr

핸디소프트, 와이즈넛과 AI기반의 지능형 그룹웨어 공동개발
장인수 핸디소프트 대표(왼쪽)와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핸디소프트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