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하셨어요’ 박주미 "검은콩, 검은깨 즐겨 먹었는데 오히려 독"... 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식사하셨어요’ 박주미가 과거에 이명이 있었음을 고백했다.

7일 오전 방송된 SBS ‘식사하셨어요’에서 이영자와 임지호가 경상북도 영천을 여행하는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배우 박주미가 동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주미는 “드라마 ‘신사의 품격’을 할 때 귀가 윙윙 울리고, 제가 말하는 소리가 잘 안 들렸다. 이명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박주미는 “약을 너무 많이 먹어야 했다. 그리고 병원에서는 ‘류마티스 관절염’을 의심했다. 제가 가장 즐겨먹었던 음식이 독이 됐다. 아스파라거스, 검은콩, 검은깨 등을 즐겨 먹었는데 이런 것들이 오히려 독이 됐다”고 밝혔다.

이에 임지호는 “그렇게 한 가지만 많이 먹으면 안 된다. 일상에서 다양한 음식들을 골고루 먹어야 한다”고 조언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SBS ‘식사하셨어요’ 캡처 디지털뉴스부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