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미세조류 대량생산ㆍ오일 추출 기술 개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초과학지원연ㆍ에너지연 공동 연구
바이오디젤 원료 대량 생산 길 `활짝`
클로렐라 등 미세조류를 응집제와 광촉매 물질을 이용해 대량 생산하고 동시에 오일 성분을 추출하는 공정이 개발됐다. 미세조류를 이용한 바이오디젤 대량 생산이 훨씬 쉽고 빨라질 전망이다.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은 물성과학연구부 이주한ㆍ이현욱 박사팀이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오유관 박사팀과 공동으로 `통합 미세조류 바이오리파이너리 공정기술'을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기술은 `유기나노점토-이산화티탄 복합체'를 이용해 미세조류인 클로렐라를 빠르게 응집시킨 후 광화학 반응을 이용해 클로렐라의 세포벽을 파괴시켜 오일 성분을 쉽게 추출하는 방식이다.

이 박사팀은 핵심 재료인 유기나노점토-이산화티탄 복합체를 실온에서 양산하고, 미세조류의 세포벽을 파괴해 오일 성분을 추출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유기나노점토는 유무기 나노소재로, 미세조류를 응집시키는 효과가 탁월해 미세조류를 수확하는데 활용된다. 오 박사팀은 복합체를 하류공정에 적용해 미세조류 바이오 리파이너리 전체 공정을 단순화한 공정기술을 개발했다.


이 연구결과는 세계적인 화학환경 분야 저널인 `케미컬 엔지니어링 저널' 표지논문으로 게재됐다.
이주한 박사는 "클로렐라를 대량 생산함과 동시에 바이오디젤로 쓰일 수 있는 오일 성분을 추출할 수 있는 단일 공정기술을 개발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면서 "미세조류의 세포벽을 파괴하는 기술은 향후 녹조류 제어를 통해 수질오염을 막는 데도 응용될 수 있다"고 말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