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기엔 피처폰인데, 열어보니 갤럭시네?

삼성 폴더형 ‘갤럭시 골든’ 출시… 듀얼터치 디스플레이·키패드 탑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보기엔 피처폰인데, 열어보니 갤럭시네?
삼성전자가 중장년층을 겨냥한 국내 최초 폴더형 스마트폰 `갤럭시 골든(SHV -E400)`을 국내에 출시한다. 모델이 갤럭시 골든을 선보이고 있다.
삼성전자가 중장년층을 겨냥해 국내 최초 폴더형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듀얼 터치 디스플레이에 키패드가 탑재된 폴더형 스마트폰 `갤럭시 골든(SHV-E400)'을 SK텔레콤와 KT를 통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갤럭시 골든의 가장 큰 특징은 휴대폰 외부와 내부에 93.3mm(3.7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폴더를 닫았을 경우에는 외부 화면을 터치해 스마트폰처럼 사용하고 폴더를 열었을때에는 내부 화면과 키패드를 통해 일반폰처럼 사용할 수 있다.

특히, 폴더를 열었을 경우에는 통화는 물론 문자메시지, 메신저, 이메일, 메모 등 문자 입력시 키패드를 통해 일반폰처럼 입력이 가능하며, 진동자 리시버 탑재로 단말기 표면 전체가 리시버로 동작해 스피커 홀 없는 깔끔한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폴더를 열지 않은 채 단말기 표면 어디에 귀를 대더라도 통화가 가능하다.

중장년층을 겨냥한 특화 기능도 눈에 띈다. 스마트폰 초보자도 쉽게 사용하도록 홈화면을 최적화한 `이지모드', 만보기ㆍ체중 관리 등 건강관리를 지원하는 `S헬스' 등을 탑재했다. 이와 함께 명함을 카메라로 찍으면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 웹사이트 등을 자동으로 인식해 연락처에 저장되는 `명함인식' 기능 등 다양한 기능이 탑재됐다.

갤럭시 골든은 안드로이드 4.2(젤리빈) OS에 1.7GHz 듀얼코어 AP, 800만 화소 카메라, FM라디오 등의 기능을 갖추고, 샴페인 골드 색상으로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강조했다. 제품 출고가는 79만 9700원이다.

김유정기자 clickyj@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