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론, 대만 렉스칩 지분 인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 마이크론테크놀러지가 일본 엘피다를 인수키로 한데 이어, 엘피다 자회사 격인 대만 반도체회사 렉스칩(Rexchip)의 지분 인수를 결정했다.

2일 블룸버그 등 외신에 따르면 대만 파워칩은 증권 거래소 공시를 통해 렉스칩 지분 6억3400만주를 마이크론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대만 파워칩은 지금까지 엘피다와 합작 형태로 렉스칩 지분 22.1%를 보유하고 있었다. 이번 결정에 따라 파워칩은 마이크론에 지분 전량을 매각하게 되며, 양도 예정 가격은 97억 대만달러(약 3700억원)으로 전해졌다. 회사측은 "마이크론이 엘피다를 최종 인수한다는 전제 조건 아래 이런 합의가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한편, 마이크론은 지난 5월 엘피다 인수를 위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으며, 엘피다는 지난 2월 파산을 신청했다.

강승태기자 kangst@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