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아차, 새 미니밴 `카니발R`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아차는 미니밴인 카니발에 고성능 R엔진을 탑재한 `카니발R`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카니발R는 첨단 R 2.2 엔진과 6단 자동.수동 겸용 변속기가 장착돼 동력 성능과연비가 좋아졌고, 기아차 고유의 디자인이 반영된 라디에이터 그릴 등 내.외관도 고급스럽게 바뀌었다.

최고출력은 197마력, 최대토크 44.5kg.m로 기존 모델(192마력, 36.5kg.m) 대비 각각 3%와 22%가 향상됐으며, 연비는 12.8km/ℓ로 22%가량 높아졌다.

특히 뉴카니발과 카니발 리무진 모델은 엔진 배기량이 기존 2천902cc보다 703cc낮아져 배기량에 따라 가산되는 자동차세가 연간 62만9천여원으로 종전보다 약 20만원 준다. 11인승 그랜드 카니발은 승합차로 분류돼 연간 6만5천원의 자동차세만 부담하면된다.

또 LED 리피터 일체형 아웃사이드 미러를 전 트림에 기본 장착했으며, 새롭게 디자인된 16인치 알루미늄 휠과 17인치 블랙 럭셔리 휠로 외관을 꾸몄다. 동승석 에어백과 유아용 시트 고정장치도 전 트림에 적용됐다.

이밖에 멀티 통합 룸미러, 음성인식 블루투스 핸즈프리, 클러스터 이온발생기 같은 편의사양을 장착했다. 기아차는 카니발R 시판을 기념해 다양한 최첨단 사양을 추가한 `그랜드 카니발 GLX R 스페셜` 트림을 선보인다.

이 모델은 카니발 GLX 모델에 고객들이 선호하는 선루프, 멀티통합 룸미러, 오토 슬라이딩 도어, 17인치 블랙 럭셔리 휠 등이 추가됐다. 가격은 그랜드 카니발 모델이 2천196만∼3천435만원, 뉴카니발 2천545만∼2천835만원, 카니발 리무진 2천860만∼3천430만원, 그랜드 카니발 LPI 2천370만∼2천685만원, 뉴카니발 LPI 2천500만∼2천790만원이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