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상청, 유무선 융합시스템 구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텔레콤과 모바일 오피스 추진 업무협약
기상청(청장 전병성)과 SK텔레콤(대표 정만원)은 그린 IT 지원을 위한 모바일 오피스 공동 추진 업무협약을 15일 서울 중구 SK T-타워에서 체결하고, 공공기관 중 처음으로 유ㆍ무선융합시스템(FMC) 구축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최신 정보통신기술을 이용한 그린 IT 사무환경 조성을 위한 것으로, FMC에 필요한 IP/PBX와 무선노드 등 기반시설을 구축하게 된다. 기상청 전 직원에게 지급되는 스마트폰은 청사에서는 구내전화로 사용되고, 청사 밖에서는 휴대폰 기능을 한다. 이렇게 되면 예보관이 이동 중에도 스마트폰을 이용해 각종 예보자료를 검색할 수 있다.

기상청 이희구 정보통신기술과장은 "기상업무를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수행할 수 있게 돼 업무효율성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대국민 기상서비스로 직결됨에 따라 지속적 응용 서비스를 개발, 적용해 국민 개인별 맞춤형 기상정보 제공의 초석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FMC 사업은 오는 12월 본청을 대상으로 시범서비스를 시작해 내년 초에 전국 기상관서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강동식기자 dsk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