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일러메이드, 고성능 드라이버 `R9 맥스`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테일러메이드가 R9 맥스 드라이버를 출시했다. 기존 R9 드라이버가 직접 클럽을 조작해 드라이버 성능을 향상시키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면 이 제품은 보다 파워풀한 스윙과 큰 비거리를 원하는 골퍼들을 위한 제품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R9 맥스 드라이버 역시 R9에 적용된 비행탄도조절기술(FCT)가 적용됐다. 총 8종류의 헤드 세팅 변화를 토해 좌우 최대 60야드까지 구질 변화가 가능하다. 특히 페이스 앵글을 3도까지 열고 닫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로프트와 라이각도 3도까지 조절할 수 있어 기존 R9 드라이버보다 FCT 기술 활용도가 커졌다는 평가다.

가장 눈에 띄는 건 커진 헤드 크기다. 기존 R9 드라이버에 비해 40cc 커진 460cc 헤드를 장착해 보다 높은 관성모멘트를 통한 큰 비거리를 자랑한다. 샤프트는 45.5인치짜리 후지쿠라 모토레를 채용했으며 소비자 가격은 63만원이다. 문의_02)3415-7300

정원일기자 umph@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