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퇴출청원, 쇼호스트 그만 두고 사과부터 해야..

견미리 퇴출청원, 쇼호스트 그만 두고 사과부터 해야..
디지털뉴스부   dtnews@dt.co.kr |   입력: 2018-12-06 16:00
견미리 퇴출청원, 쇼호스트 그만 두고 사과부터 해야..
사진=견미리 인스타그램

견미리 퇴출청원이 등장했다.

지난 4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견미리의 홈쇼핑 출연이 불편합니다'라는 청원글이 게재됐다.

이 글에서 청원자는 "남편의 주가조작에 대해 모른 척 방관한 채 사과 한마디 없이 화장품을 팔고 있는 견미리와 홈쇼핑 업체 B사는 시청자들에게 공식 사죄하라"고 주장했다.

이어 청원자는 최근 방송인 김나영이 남편의 사기 혐의와 관련해 사과하고 방송을 중단한 것을 책임감 있는 자세라면서 "주가조작은 빚투보다 더 심각한 범죄"라며 "그의 남편은 견미리 이름을 이용해 주가조작을 했다. 견미리가 이 사건과 무관하지 않은데도 아무렇지도 않게 홈쇼핑에 출연해 물건을 팔고 있다"라고 전했다.

견미리 퇴출청원이 화제가 되는 가운데, 그녀의 남편은 지난달 서울남부지법에서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징역 4년에 벌금 25억 원을 선고받았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