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화재 현장 찾은 尹 "화재 원인 정밀 감식…종합대책 연구" 지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화재 현장 찾은 尹 "화재 원인 정밀 감식…종합대책 연구" 지시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오후 경기 화성시 서신면 소재 리튬전지 제조 공장 화재 현장을 찾아 상황 점검에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4일 경기도 화성시 배터리 제조공장 화재 현장을 찾아 "화재의 원인을 철저하게 정밀 감식하라"면서 "화재 조기 진화를 위한 종합적 대책을 연구하라"고 지시했다.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이 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 및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현장에 도착한 뒤 먼저 "이번 화재로 인해 돌아가신 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 여러분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이어 윤 대통령은 경기도소방본부장으로부터 화재 수습 상황을 보고받고 소방청장에게 화재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하도록 주문했다.

윤 대통령은 또한 "건전지와 같은 화학물질에 의한 화재는 기존의 소화기나 소화전으로 진화가 어렵다"면서 "전문가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화재 조기 진화를 위한 종합적 대책을 연구하라"고 했다.

화재 예방과 관련해서는 "화학물질을 다루는 공장의 경우에는 건물의 구조, 화학물질의 적재 방법과 위치도 모두 고려해서 화재를 예방해야 하고, 화재 시 대피요령도 사전에 철저히 준비돼 있어야 한다"면서 "이번 화재의 경우 발화 물질이 비상구 앞쪽에 적재돼 있어 근로자들이 탈출하지 못하고 사망자가 많이 발생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윤 대통령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다시는 이러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유사 업체에 대한 안전 점검과 재발 방지 대책 수립에 만전을 기하라"고 재차 요청했다.

윤 대통령은 현장에서 화재 진압에 고군분투하는 소방관들을 악수로 격려하면서 "소방대원들의 안전이 제일 중요하다, 스스로 안전과 건강을 지키면서 일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속보] 화재 현장 찾은 尹 "화재 원인 정밀 감식…종합대책 연구" 지시
윤석열 대통령이 24일 오후 경기 화성시 서신면 소재 리튬전지 제조 공장 화재 현장을 찾아 상황 점검에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