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토스뱅크의 혁신성, 아프리카 은행권 인사 주목받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토스뱅크의 혁신성, 아프리카 은행권 인사 주목받아
토스뱅크 이은미 대표(왼쪽에서 세번째)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토스뱅크 사옥에서 아프리카 3개국(나이지리아·보츠와나·모리셔스) 은행협회 관계자들과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토스뱅크 제공]

토스뱅크가 혁신성으로 아프리카 보츠와나·나이지리아·모리셔스의 은행협회, 남아프리카 개발 공동체(SADC) 은행협회 등의 주목을 받았다.

토스뱅크는 18일 오전 남아프리카 개발 공동체 은행협회, 보츠와나 은행협회, 나이지리아 은행협회, 모리셔스 은행협회의 회장·임원단 6명이 본사 사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자리에는 이은미 토스뱅크 대표와 김지웅 최고전략책임자(CSO)가 참석했다.

이들 아프리카 은행협회는 각국의 금융 산업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주요 기관이다. 토스뱅크는 유연한 조직 문화와 고객 중심의 서비스, 데이터 기반 의사 결정 등을 통해 다양한 혁신 금융 서비스들로 주목 받았다. 아프리카 방문단은 토스뱅크를 '혁신성과 성장성을 갖춘 성공적인 모델'이라고 평가했다.


토스뱅크를 방문한 SADC는 회원국 은행들 간의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설립된 협회다. 협회는 은행 산업의 표준화, 규제 조화, 금융 서비스 개선, 금융 통합을 촉진해 지역 경제 협력을 강화하는 데 힘쓰고 있다. 함께 방문한 국가들은 아프리카 대륙에서 경제 성장 가능성이 비교적 높은 국가들로 꼽힌다. 경제와 금융 산업의 성장 잠재력이 큰 나라로 주목받는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우리의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와 업무 방식 및 기업문화를 소개할 수 있어 뜻깊다"면서 "이번 논의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네트워킹과 파트너십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경렬기자 iam1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