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PG차, 1~5월 6만7453대 등록…지난해 전체 등록대수 초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올 1월부터 5월까지 신규 등록된 액화석유가스(LPG)차 대수가 지난해 전체 LPG 등록 대수를 넘어섰다.

16일 한국자동차산업모빌리티협회(KAMA)와 국토교통부 통계에 따르면 올 1~5월 LPG차(승용·승합·화물·특수)는 총 6만9208대 등록됐다. 이는 지난해 1년간 총 등록 대수인 6만7453대를 2.6% 넘어선 수치다.

월별로 살펴보면 1월 1만3259대, 2월 1만1799대, 3월 1만3382대, 4월 1만4905대, 5월 1만5863대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10%에서 200%가량 늘어났다.

이러한 추세가 지속되면 올해 LPG차는 2014년 이후 최대치인 약 16만6000대가 등록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지난 1~5월 전체 등록 통계에서 LPG차가 차지하는 비중은 10.12%로 집계됐다. 신규 등록 자동차 중 LPG차가 10%를 웃돈 것은 2010년대 초반 일이었다.

이후 LPG차 등록 대수는 꾸준히 감소해 지난 2006년 19만대가 넘었던 LPG차 신규 등록은 2014년 처음으로 15만대 아래로 떨어졌다. 이어 2022년에는 10만대 아래까지 감소해 8만6345대를 기록했다.


LPG차가 등록 대수가 늘어난 데에는 올해부터 대기관리권역법이 시행됨에 따라 1톤 경유 트럭의 신규 등록이 금지된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올 1~5월 경유차 등록 대수는 5만8477대로 전체 등록 대수 중 8.6%만을 차지했다. 이러한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질 시 올해 경유차 등록 비중은 10%에 미치지 못하는 첫해가 될 전망이다. 완성차 업체들도 디젤 엔진 트럭을 단종하고 LPG 엔진 트럭을 선보였다.

현대차 포터와 기아 봉고는 디젤 엔진 대신 LPG 터보 엔진 신차를 지난해 말 출시했다. 출시 일주일 만에 계약 건수 3만대를 넘어서며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올 1~5월 포터2는 2만9000대, 봉고3는 1만8000대가 팔렸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LPG차, 1~5월 6만7453대 등록…지난해 전체 등록대수 초과
스마트스트림 LPG 2.5 터보 엔진 탑재한 포터2. 현대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