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하루면 뚝딱 설치… 삼성전자 "가정용 시스템에어컨 판매 25% 증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가 지난달 가정용 시스템에어컨 판매 금액이 작년 동월보다 25%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올 1~5월 누적 판매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15% 늘었다.

삼성전자는 시스템에어컨이 공간 활용도가 높고 인테리어 효과로 좋아 디자인·공간 활용 등에 민감한 소비자들의 선호가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시스템에어컨은 또 분양·입주·인테리어 리모델링 시에만 설치할 수 있는 어려운 제품으로 여겨져 왔지만, 삼성전자는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집에도 최대 6대까지 8시간 만에 설치 가능해 판매가 늘었다고 덧붙였다. 거주 중인 집에 가정용 시스템에어컨을 설치한 건수는 작년보다 70% 증가했다.

삼성전자는 고객이 삼성스토어·삼성닷컴 등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시스템에어컨을 구매하면, 공식 전문 설치 파트너사가 시공을 담당한다. 삼성전자는 표준 자재 사용과 2년 무상 사후관리서비스(AS) 기준도 준수하도록 관리해 신뢰성을 확보했다.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라인업인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도 선보이며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4년형 제품은 레이더 센서를 탑재해 맞춤형 인공지능(AI) 기능과 고급 소재 등이 적용됐다. 특히 'AI 부재 절전' 기능 탑재로, 사용자의 부재 패턴을 학습해 냉방을 알아서 조정하는 등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줄여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스마트한 AI 기능, 무풍 냉방 등 소비자들이 만족할 만한 다양한 기능을 갖춘 시스템에어컨을 찾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며 "거주 중에도 하루 만에 설치가 가능해 빠르게 트렌드로 자리잡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하루면 뚝딱 설치… 삼성전자 "가정용 시스템에어컨 판매 25% 증가"
삼성전자 모델이 가정용 시스템에어컨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하루면 뚝딱 설치… 삼성전자 "가정용 시스템에어컨 판매 25% 증가"
광주광역시 광산구 하남산단 6번로에 위치한 삼성전자 광주사업장에서 직원들이 '시스템 에어컨'을 생산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