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콘진원, 2024 론치패드 및 해외마켓 공동관 참가사 모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2024 론치패드'와 '한국마켓 한국공동관'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론치패드는 K-콘텐츠 스타트업의 해외 투자유치 및 현지 진출 지원을 목적으로, 권역별로 창업 생태계에 특화된 주요 액셀러레이터와 연계해 현지 기업과의 네트워킹 및 사업화, 투자유치를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미국, 싱가포르, 프랑스, 아랍에미리트(UAE), 일본과 더불어 인도네시아까지 진출권역을 확대해 총 6개 권역에 진출할 50개사를 모집한다.

참가를 원하는 설립 7년 이내 스타트업은 싱가포르는 이달 18일까지, 그 외 국가는 25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다음달 중 선정을 완료하고 지원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미국 알케미스트 액셀러레이터, 싱가포르 어썸벤처스, 프랑스 윌코, UAE AGCC, 일본 01부스터, 인도네시아 밋벤처스가 현지 액셀러레이터로 참여해 국내 콘텐츠 기업의 해외 진출역량 강화 및 진출 기회 발굴을 돕는다.

특히 북미 및 일본 권역에서는 고객관계관리(CRM) 플랫폼 세일즈포스 등 해외 선도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참가기업별 맞춤형 네트워크를 발굴하고, 협업을 도모할 기회를 만들 예정이다. 이 밖에도 현지 법인설립 및 컨설팅, 지식재산권 출원 등을 위한 1000만원 규모 바우처 제공 등 현지 사업화를 다방면으로 지원한다.


아울러 UAE, 싱가포르, 미국 3개국에서는 콘텐츠 해외마켓 내 한국공동관에 참가할 30개사를 모집한다. 콘진원의 해외마켓 참가지원 사업은 현지화 전략을 갖춘 콘텐츠 스타트업이 비즈니스 관계자와 협업할 기회를 얻도록 지원하는 글로벌 프로그램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UAE 두바이의 스타트업 특화 전시회 '자이텍스 익스팬드 노스 스타', 싱가포르의 글로벌 스타트업 전시회 '스위치',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의 복합장르 세계 최대 콘텐츠 축제 'SXSW'에서 한국공동관을 운영한다. 또 현지 관계자와 참가사 간 접점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부대행사와 프로그램 등으로 다변화되는 스타트업 생태계를 고려한 비즈니스 기회를 마련할 계획이다.

조현래 콘진원 원장은 "콘진원은 콘텐츠 스타트업의 해외 투자유치 및 현지 진출 활성화를 위해 진출권역과 지원규모를 확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국내 콘텐츠 기업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콘진원, 2024 론치패드 및 해외마켓 공동관 참가사 모집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진행하는 2024 글로벌 진출지원 참가사 모집 포스터.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