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몸이 보내는 면역력 저하 신호, 면역력 증진에 필요한 것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몸이 보내는 면역력 저하 신호, 면역력 증진에 필요한 것은?
6월은 따뜻한 날이 지속되며 점차 더워지는 시기이지만, 낮과 밤의 일교차 또한 크기 때문에 건강에 더욱 유의해야 한다.

특히 면역력은 외부로부터 우리 몸에 침범하는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응하는 힘으로, 이러한 면역력이 약해진다면 다양한 질병에 노출되기 쉽다. 이에 면역력이 저하된다면 어떠한 현상이 일어나는지, 면역력을 지키기 위해서는 어떤 방법들이 있는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먼저, 면역력이 저하된다면 입술 포진과 구내염이 발생할 수 있다. 이는 피로와 스트레스가 쌓였을 때 발생하기에 충분한 휴식 및 올바른 영양 섭취 등이 면역력을 지키는 데 매우 중요한 요소로 작용된다.

두번째로는 무기력함, 나른함 등의 피로 증상이 나타나기 쉽다. 수면을 충분하게 취하는데도 피로감이 계속된다면 면역력 상태를 점검하는 것이 좋다.

세번째로는 소화장애 현상이다. 이는 면역력 저하로 약해진 장의 점막에 세균과 바이러스가 침투해 배탈, 설사 등의 소화장애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이 크다.

이처럼 면역력이 저하된다면 위와같은 현상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무엇보다 면역력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그렇다면 면역력을 지키고, 증진하는 데에는 어떠한 것들이 필요할까?

면역력 관리에는 과일과 채소가 많은 건강한 식단 섭취, 규칙적인 운동, 스트레스 최소화 등의 여러 방법들을 권장하고 있지만,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것 또한 면역력 체계 강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


광동 맑은365에서 출시한 '면역보감 데일리 스틱'은 항산화와 구강 항균에 도움을 주는 프로폴리스와 정상적인 면역기능에 필요한 아연을 액상형 제품으로 소개되고 있다.
특히 올해 식약처에서 프로폴리스 추출물의 총 플라보노이드 함량을 20mg 이상 함유하도록 기준을 강화했는데, '면역보감 데일리 스틱'은 이에 맞춰 플라보노이드 함량을 20mg로 높여 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무엇보다 100% 호주산 프로폴리스를 주원료로 사용하며, 특허물질 TF-343 및 총 20가지 부원료를 함유해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불필요한 첨가물 부형제 (이산화규소, 착색료, 감미료 등)를 첨가하지 않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업체 관계자는 "날이 더워짐에 따라 면역력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요즘, 40-50대 중장년층뿐만 아니라 20-30대도 면역력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할 때"라며, "기운이없고 피로를 쉽게 느껴 의욕이 없으신 분, 허약체질, 잔병치레 등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면역보감 데일리 스틱을 추천드린다."고 말했다.

현재 광동 맑은365 제품은 출시 기념으로 최대 2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면역력 부문 브랜드 4관왕 수상 이력이 있다고 밝혔다.

이상훈기자 am8523a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