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박지원 "尹 국민 마음 헤아리지 못하면 탄핵 마일리지 쌓인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박지원 더불어민주당 전남 해남완도진도 당선인은 28일 '채상병 특검법'의 재의요구권을 행사한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국민의 마음을 헤아리시지 못하면 탄핵의 마일리지가 쌓이고 탄핵열차 출발 신호가 파란 불을 기다린다"고 경고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거부한 사람이 죄인이고 버럭 화낸 사람을 조사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대통령께서는 국민 정서를 헤아리셔야지 국민 정서와 반대로 가는 청개구리가 되시면 안 된다"며 "'버럭 화' 낼 때 내시고 안 낼 때 안내셔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훈련병 사망 사고에는 '버럭 화'를 100번이라도 내시면 국민이 박수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채상병 사건의 '버럭 화는 그 후 호들갑이 문제'라는 사설 제목이 특검의 필요성을 웅변으로 증명한다"고 지적했다.김세희기자 saehee0127@dt.co.kr

박지원 "尹 국민 마음 헤아리지 못하면 탄핵 마일리지 쌓인다"
박지원 더불어민주당 전남 해남완도진도 당선인<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