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어디서든 스크린으로 연결”…삼성전자, ‘비스포크 AI·빌트인’ 유럽 겨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에 참여해 비스포크 AI와 빌트인 제품을 선보이고 유럽 가전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삼성전자는 이달 16~21일(현지시간) 기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밀라노 디자인위크·유로쿠치나 2024'에 참가해 디자인 철학과 혁신 가전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유로쿠치나에서 지난 행사보다 확대한 약 964㎡(약 292평) 규모의 부스를 마련하고, '비스포크 AI' 가전 라인업과 유럽 시장을 겨냥한 빌트인 패키지를 전시한다.

특히 삼성만의 독보적인 인공지능(AI) 기능을 탑재한 비스포크 AI 가전이 스마트싱스 안에서 정교하고 매끄럽게 연결되며 사용자들의 일상을 더욱 편리하게 해주는 시나리오를 중점적으로 소개할 방침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사용자 수고를 최소화해 스마트싱스에 쉽게 연결하는 '캄 온보딩', 가전에도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집안의 다양한 제품을 손쉽게 연결·제어하는 '스크린 에브리웨어' 전략을 구현한 시나리오를 선보인다.

이는 32형 와이드 스크린과 AI 비전 인식 기술이 탑재된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냉장고와 7형 터치스크린 기반의 AI홈이 적용된 '애니플레이스 인덕션'을 통해 주방 공간이 연결되고, '비스포크 AI 콤보' 세탁·건조기까지 더해 집안 어디서든 다른 가전을 손쉽게 제어할 수 있는 멀티 디바이스 경험을 보여준다.

또 주방 가전뿐 아니라 세탁기,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 리빙 가전도 전시해 세탁실부터 거실까지 유용하게 활용 가능한 연결 시나리오도 제안한다.

유럽 소비자들을 위한 빌트인 가전 신제품도 전시한다. 이번 전시는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빌트인 오븐, 가구장과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빌트인 냉장고와 식기세척기, 아일랜드 식탁과 일체화되는 인덕션으로 프리미엄한 인테리어 완성을 보여준다

애니플레이스 인덕션은 올해 신규 라인업 중 유럽에서 가장 먼저 출시되는 주력 제품이다. 납작한 사각 형태의 시트 코일을 적용해 화구의 경계 없이 상판 어느 곳에서나 균일하게 조리할 수 있어 기존 4구 인덕션보다 공간을 154% 더 넓게 활용할 수 있다.

이 외에 빌트인 가전에도 AI 기능을 활용해 에너지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는 AI 절약 모드를 적용하고, 에너지 고효율 모델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또 밀라노 디자인위크 2024에서 미래를 위한 사람과 기술의 이상적 균형을 주제로 '공존의 미래'라는 미디어 아트 전시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무형 삼성전자 DA사업부 부사장은 "이번 유로쿠치나는 독보적인 AI가 스크린과 만나 한층 더 강화된 가전 연결 경험을 유럽 소비자들에게 알리는 자리"라며 "비스포크 AI 가전, 신제품 빌트인 키친 패키지와 함께 유럽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어디서든 스크린으로 연결”…삼성전자, ‘비스포크 AI·빌트인’ 유럽 겨냥
유로쿠치나 전시장에 비스포크 AI와 유럽 빌트인 신제품이 전시되어 있는 전경. 삼성전자 제공

“어디서든 스크린으로 연결”…삼성전자, ‘비스포크 AI·빌트인’ 유럽 겨냥
밀라노 두오모 성당 옥외광고 전광판을 장식한 삼성 디자인 전시 '공존의 미래'.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