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날씨] `경칩`인 화요일 전국 대부분 비…낮 최고 6∼12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날씨] `경칩`인 화요일 전국 대부분 비…낮 최고 6∼12도
경칩을 하루 앞둔 4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경기도농업기술원 곤충자원센터에서 연구용 청개구리가 꽃 위에 올라가 있다. [화성=연합뉴스]

절기상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나는 '경칩'(驚蟄)이자 화요일인 5일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릴 것으로 관측된다.

4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밤에는 전라권과 경남, 5일 새벽에 그 밖의 남부지방과 충청 남부, 오후부터 그 밖의 중부지방으로 비(강원산지와 동해안, 경북북동산지 비 또는 눈)가 확대된 후 밤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산지를 중심으로는 5일 오후부터 6일 사이 많은 눈이 쌓이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5∼6일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지 5∼15㎝, 경북북동산지 1∼5㎝, 강원북부동해안 1∼3㎝다.

6일 제주도산지는 1∼3㎝, 충북북부(높은 산지)와 전북동부(덕유산 부근), 경북서부내륙(높은 산지), 경남서부내륙(지리산 부근)에는 1㎝ 안팎의 눈이 예보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2∼8도, 낮 최고기온은 6∼12도로 예보됐다.

5일부터 6일 사이 강원영동과 경북북동산지를 중심으로 빙판길과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5일 오후부터 강원산지는 낮은 구름대의 영향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3.5m,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5.0m, 서해 0.5∼4.0m, 남해 1.5∼5.0m로 예측된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