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원희룡, 이재명과의 맞대결 확정되자 ‘범죄 혐의자 vs. 지역 일꾼’ 구도 띄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범죄혐의자 더는 당선안될 것"
원희룡, 이재명과의 맞대결 확정되자 ‘범죄 혐의자 vs. 지역 일꾼’ 구도 띄워
원희룡 전 장관(사진=연합뉴스)

인천 계양을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의 맞대결이 확정된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은 2일 '범죄 혐의자냐, 지역 일꾼이냐'는 제목의 글을 페이스북에 올리며 포문을 열었다.

그는 "대한민국 그 어느 지역도 특정 정당의 볼모가 돼서는 안 된다. 계양도 마찬가지다"라며 "지난 25년간 민주당 당 대표를 두 명이나 배출했지만, 계양의 발전은 더뎠고 주민의 삶은 나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원 전 장관은 "이제는 더 이상 범죄혐의자를 공천해도, 허무맹랑한 공약을 내던져도 무조건 당선시켜주지 않을 것"이라며 "계양은 변해야 발전한다. 분명히 변할 것이고 원희룡은 진짜 한다"고 강조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