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AI, 5년 내 인간이 만든 모든 시험 통과할 것"...젠슨 황 엔비디아 CEO 전망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AI, 5년 내 인간이 만든 모든 시험 통과할 것"...젠슨 황 엔비디아 CEO 전망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사진=연합뉴스)

"5년 내에 인공지능(AI)은 인간이 만든 모든 시험을 통과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가 1일(현지시간)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열린 경제 포럼에서 한 말이다.

이날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젠슨 황 CEO는 '인간처럼 생각할 수 있는 컴퓨터를 만드는 데 얼마나 걸릴지'를 묻는 질문에 답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인간처럼 생각하는 것'을 '인간의 시험을 통과할 수 있는 능력'으로 정의할 경우, 5년 안에 이를 달성할 수 있다"며 "인간 수준의 인식을 가진 '범용 인공지능'(AGI)이 곧 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가령 지금 AI는 변호사 시험은 통과해도 소화기 내과 같은 전문 의학 시험에는 여전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5년 안에는 이를 비롯한 모든 시험을 통과할 수 있을 것이라게 그의 설명이다.
다만 '인간처럼 생각하는 것'을 어떻게 정의하느냐에 따라 AGI의 시대가 언제 올지에 대한 전망은 달라질 수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강현철기자 hcka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