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북한 여자축구 선수들 "환영한다"…한복 입은 여성들 정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북한 여자축구 선수들 "환영한다"…한복 입은 여성들 정체
한복을 입은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총련) 여성들이 25일 도쿄 하네다공항에 도착한 북한 여자축구 대표팀 관계자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있다.<연합뉴스>

북한 여자축구 대표팀이 2024 파리 올림픽 최종예선 경기를 치르기 위해 25일 도쿄 하네다공항을 통해 일본에 입국하자, 이들을 반갑게 맞이한 환영 인파에 관심이 쏠렸다.

26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전날 하네다공항 입국장에는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총련) 관계자들로 보이는 수십 명이 손뼉을 치거나 인공기를 흔들며 북한 여자 축구 대표팀 선수들을 환영했다.

일부 환영 인파는 선수들의 입국 모습을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거나 "환영한다"고 외쳤으며, 한복을 차려입은 조총련 여성들은 북한 대표팀 관계자에게 꽃다발을 건네기도 했다. 이에 북한 관계자는 "열렬한 환영에 감사한다"고 화답했다.


북한 대표팀은 지난 24일 사우디아라비아 제다에서 일본과 1차전을 치른 뒤 카타르를 경유해 이날 오후 10시께 일본에 입국했다. 1차전에서 북한과 일본은 0대0으로 비겼고 28일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2차전을 치를 예정이다.
한편 북한 선수들이 일본을 방문한 것은 2019년 3월 도쿄 인근 사이타마시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이후 5년 만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