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UST 1호 명예박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는 22일 'UST 학위 수여식'에서 서정진(사진) 셀트리온 회장에게 제1호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한다고 21일 밝혔다. UST 명예박사 학위는 국가 과학기술과 UST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큰 인물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지난해 UST 설립 20주년을 맞아 올해 처음 신설됐다.

서 회장은 셀트리온을 창업해 과감한 혁신과 도전으로 세계 최초 항체 바이오시밀러 의약품 '램시마'를 개발해 글로벌 바이오 의약품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적은 비용으로 고급 의약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인류 증진에 기여했다. 또한 UST와 출연연 스쿨 간 협력으로 대학 연구와 교육 발전에 기여하는 등 국가 과학기술과 바이오 산업 발전에 귀감이 됐다.

특히 셀트리온은 코로나 팬데믹에 UST-한국생명공학연구원 스쿨 교원인 홍정주·류충민 박사와 협력연구를 통해 코로나 항체 치료제 '렉키로나주'를 개발해 우리나라 바이러스 치료제와 백신 개발 수준을 한 단계 높였다. 아울러 UST와 산업계 CEO·CTO급 협력 강좌인 'UST-테크 브릿지'에 참여하는 등 UST 교육 발전에 기여하고, UST 졸업생을 다수 채용하는 등 인재역량 개발과 산업발전에 사회적 책임을 다했다. 서 회장은 22일 학위수여식에서 UST 명예동문이자 인생 선배로 졸업생들을 대상으로 특별강연을 한다.


한편 UST는 과기정통부 직할 교육기관으로, 30개 국가 연구소에 교육기능을 부여해 과학기술 분야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UST 1호 명예박사`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