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아이티센·INF컨설팅, 하나증권 토큰증권 시스템 구축 맡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아이티센·INF컨설팅, 하나증권 토큰증권 시스템 구축 맡아
아이티센은 그룹 계열사인 INF컨설팅과 함께 '하나증권 토큰증권(STO) 시스템 구축 사업'의 주사업자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토큰증권 시스템 전 범위를 대상으로 발주된 국내 최초이자 증권사 최대 규모의 토큰증권 시스템 구축 사업으로, 금융당국의 '토큰증권 규율체계 정비방안' 기반으로 토큰증권 발행·유통 플랫폼을 구축하는 게 골자다.

사업은 오는 13일부터 총 10개월간 아이티센과 INF컨설팅 양사가 주사업자를 맡아 진행한다. 사업 범위는 △토큰증권 관련 제도·법령·규정 검토 △토큰증권 업무요건 검토·정의 △계좌·상품·회계 평가기준 마련 등 컨설팅 영역과, △직원용·고객용 채널 △제휴사 웹 △기간계 및 대내외 연계 △분산원장 △발행 △유통 등 시스템 구축 영역을 포함한다.


INF컨설팅은 하나증권과 수년 전부터 토큰증권 관련 사업 논의를 지속해왔다. 올해 초에는 '하나증권 토큰증권 플랫폼 사전 컨설팅'을 통해 토큰증권 비즈니스 방향성·전략 수립과 프로세스 정립 및 요구사항 도출, 목표 시스템 구성안과 추진 로드맵 수립 등을 수행한 바 있다. 하나증권은 토큰증권 플랫폼을 기반으로 새로운 투자자 수요를 확보하고, 이를 디지털 자산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삼는다는 전략이다.
염규탁 INF컨설팅 파트너는 "아이티센과 INF컨설팅은 이번 사업을 통해 하나증권의 기간계 시스템과 토큰증권 플랫폼을 연계한 디지털 자산 금융 서비스를 만들 것"이라며 "하나증권의 토큰증권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하나증권이 국내 금융시장을 선도하는 디지털 금융 플랫폼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