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방시혁, 전세계 대중음악계 주식부자 3위…3조4000억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방시혁, 전세계 대중음악계 주식부자 3위…3조4000억원
방시혁 하이브 의장이 지난 3월 1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관훈클럽 주최로 열린 관훈포럼에서 환하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방시혁 하이브 의장이 전 세계에 상장된 대중음악 회사의 주주 중 세 번째로 많은 주식을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다.

26일(현지시간) 미국의 음악 매체 빌보드 기사에 따르면 방 의장은 스포티파이의 공동 창립자인 다니엘 아크와 마틴 로렌손에 이어 세계 대중음악계 '주식 부자' 순위 3위에 올랐다.

방 의장이 보유한 하이브 주식은 31.8%로, 25억4000만달러(약 3조4389억원)의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됐다.

빌보드는 "올해 들어 하이브의 주가가 올라 방 의장의 순위에 좋은 영향을 미쳤다"며 "지난해 방 의장이 지닌 주식의 가치는 17억달러(약 2조3016억원)였다"고 설명했다.

박진영 JYP 대표 프로듀서와 양현석 YG 총괄 프로듀서는 각각 5위와 8위에 이름을 올렸다. 박진영 대표 프로듀서가 가진 JYP 주식은 5억5900만달러(약 7568억원)에 해당했다. 양현석 총괄 프로듀서는 1억9900만달러(약 2693억원)의 YG 주식을 보유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