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진모빌리티, 4월 매출 전년 동월 대비 69.2%↑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진모빌리티, 4월 매출 전년 동월 대비 69.2%↑
진모빌리티가 코로나19 엔데믹 기조에 발맞춰 매출 회복에 시동을 건다. 진모빌리티 제공

진모빌리티는 지난달 전체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69.2%, 전월 대비 10% 이상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진모빌리티의 매출 증가는 코로나19 엔데믹으로 이동수요가 늘어난 결과로 풀이된다. 회사는 엔데믹 기조에 따라 매출 회복에 시동을 건다는 방침이다.

진모빌리티의 예약서비스는 지난달 기준 1만여건 이상으로 전월 대비 약 20% 증가했다. 예약 서비스 중 43.4%는 인천·김포 공항 이동이었으며 한시간 단위로 예약 가능한 대절 예약의 경우 19%가 골프장 이동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 수요가 폭발하면서 한동안 주춤하던 모빌리티 업계도 초록불이 켜졌다. 통계청이 지난 1일 발표한 '2023년 3월 온라인쇼핑 동향'을 보면 지난 1·4분기 여행 및 교통서비스 거래액은 5조 5135억원으로 전년 동기(2조 6049억 원) 대비 111.7% 늘었다. 이는 관련 통계 작성이 시작된 2017년 이후 역대 최대 증가율이다. 거래액도 사상 최대다.

진모빌리티는 급증하는 수요에 발맞춰 특별 할인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시간 단위로 예약 가능한 대절 예약 이용 시 아이엠 화이트는 12%, 하이블랙은 20% 할인 받을 수 있다. 편도 예약으로 20㎞ 이상 장거리 이동 시에는 아이엠 화이트와 하이블랙 각각 최대 20%, 25%까지 할인이 가능하다.

진모빌리티 관계자는 "엔데믹으로 여행을 가려는 공항 이용객이 증가하고 골프 성수기 시즌 돌입으로 인한 골프장 예약 수요도 반등한 경향이 있다"며 "여름 휴가철과 여행 성수기에 돌입하면 예약 서비스 이용으로 인한 매출 호조세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