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나왔다”…‘대형 SUV 완결판’ 팰리세이드 출격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현대자동차가 대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 `팰리세이드`를 11일 국내에서 공식 출시했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이 `제2의 모하비` 신화를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팰리세이드는 현대차가 새로 선보이는 대형 SUV다. 기존 대형 SUV 베라크루즈를 단종한 2015년 10월 이후 약 3년간의 공백을 메울 차량이다. 차명은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해변에 위치한 고급 주택지구 퍼시픽 팰리세이즈에서 따왔다. 앞서 지난달 28일(현지시간) `2018 로스앤젤레스(LA) 오토쇼`에서 최초 공개됐다. 당시 정의선 수석부회장이 출시 행사 현장을 직접 찾아 지켜봤던 만큼 신차에 거는 그의 기대를 가늠할 수 있다.정 수석부회장은 대형 SUV에 남다른 애착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가 기아자동차 대표이사를 맡았던 당시 출시한 대형 SUV `모하비`가 대표적이다. 정 수석부회장이 직접 모하비를 몰고 다니면서 `정의선의 차`라는 수식어까지 따라 붙었다. 모하비는 현재까지 완전변경(풀체인지) 없이 약 11년 동안 명맥을
˝친노동이 친노조는 아냐… `소수노조` 민노총에 휘둘려선 안돼˝ [최운열 더불어민주당의원에게 고견을 듣는다] /DT
현대차, 대형 SUV `팰리세이드(PALISADE)` 출시
완벽한 싱글 이정재·정우성도 반한 매력적인 `싱글`은?···발렌타인 싱글 몰트
대기업 경영투명·정부 규제완화 `빅딜`해야 한국경제 돌파구 찾아 [최운열 더불어민주당의원에게 고견을 듣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