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울 2자녀 이상 가구, 8월21일부터 남산 혼잡통행료 면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2일부터 '바로녹색결제' 사전등록
다음 달부터 서울에 거주하는 다자녀 가구는 남산 1·3호 터널을 무료로 지날 수 있게 된다. 단, 서울시에 거주하며 둘 이상 자녀를 출산 또는 입양해 양육 중인 가족 소유(명의) 차 한 대만 등록 가능하다.

서울시는 '서울특별시 혼잡통행료 징수 조례'가 개정됨에 따라 오는 8월 21일부터 다자녀 가족이 소유한 자동차에 혼잡통행료를 면제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심각한 저출생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다자녀 가구에 혼잡통행료를 면제해 주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자녀가 둘 이상이면서 막내 나이가 만 18세 미만인 다자녀 가구는 오는 12일부터 '바로녹색결제 시스템'에 차 정보를 사전 등록하면 된다.


등록을 마치면 8월 21일부터 남산 1·3호 터널을 지날 때 혼잡통행료가 자동 면제된다.
미리 등록하지 못한 경우 톨게이트 대면 부스에서 '다둥이 행복카드'를 보여주면 된다.

서울 2자녀 이상 가구, 8월21일부터 남산 혼잡통행료 면제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