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 C&C, 디지털 ESG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충남·북부 제조기업 대상
SK C&C가 충청남도 북부 지역 제조 기업들의 디지털 ESG 경영을 지원한다.

SK C&C는 충남북부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2024 ESG 경영진단·개선 및 실천과제 컨설팅 사업'에 착수했다고 11일 밝혔다. 디지털 ESG 종합 서비스 '코드그린'이 제공하는 '클릭ESG' 플랫폼을 활용해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 등 디지털 ESG 확산에 나선다.

충남북부상공회의소는 천안시, 아산시, 예산군, 홍성군 등 충청남도 북부 지역의 상공업 육성과 권익 보호를 목적으로 하는 경제 종합 단체다. 2022년부터는 관내 중소·중견 제조 회원사들 대상으로 ESG 경영진단 지원 사업을 전개해왔다.

올해부터는 유럽연합(EU) 공급망실사법 등 ESG 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 ESG 경영 체계를 정착하고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 확산 등 관내 기업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에 따라 SK C&C는 충남북부상공회의소에서 선정한 관내 반도체, 2차전지, 자동차, 전자제품, 건설, 소비재 분야 제조 회원사 20곳을 대상으로 맞춤형 디지털 ESG 컨설팅을 진행한다. ESG 경영 수준을 정밀히 진단하고 개선 과제를 도출하는 'ESG 진단·개선 컨설팅'을 시작으로, 지속 가능한 ESG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핵심성과지표(KPI)를 선정하고 ESG 실행 로드맵을 제시하는 'ESG 전략 컨설팅'을 제공한다.

이번 사업에서는 특히 기후변화 공시 대응과 자발적 탄소 시장 참여를 위해 온실가스 인벤토리 구축 컨설팅도 별도로 실시된다. SK C&C는 스콥(Scope)1·2에 해당하는 온실가스 측정 범위 설정부터 △온실가스 관련 데이터 수집 △배출량 계산 및 분석 △최종 검증과 보고까지 온실가스 인벤토리 측정·관리 체계를 제공한다. 희망 기업들에게는 SK C&C가 보유한 탄소 인증 및 거래 플랫폼 '센테로'를 통한 자발적 탄소배출권 거래 가이드도 제시한다.

SK C&C는 보다 효율적인 ESG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국내 2600여곳 이상 기업 및 단체에서 사용 중인 종합 ESG 경영관리 플랫폼 '클릭 ESG'를 활용한다. 기업들이 환경·사회·거버넌스 관련 항목 데이터를 입력하면 산업별 ESG 핵심 지표 평가, 동종 업계 비교, 세부 개선 영역 제시 등을 포함한 ESG 진단 결과 자료가 제공된다. 이후 개선 과제 실행 과정에서는 점수 기반 시뮬레이션 관리를 통해 지속적인 ESG 경영 수준 향상을 지원받을 수 있다.

문상인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은 "우리 지역에서도 갈수록 고객사로부터 ESG 경영을 요구 받는 업체 수가 증가하고 요구 강도도 세지고 있어 올해는 좀 더 심화된 내용의 ESG 컨설팅을 준비하게 됐다"며 "이 사업을 통해 기업들의 효과적인 공급망 ESG 대응 및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방수인 SK C&C 디지털ESG그룹장은 "SK C&C는 종합 디지털 ESG 솔루션 '코드그린'을 활용해 ESG 컨설팅, 종합 진단, 탄소감축 인증거래, 제품 단위 탄소배출 관리 등 엔드투엔드 디지털 ESG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원사들이 글로벌 수준에 부합하는 ESG 경영 체계를 갖출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SK C&C, 디지털 ESG 지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